Explore King King, King Crimson and more!

Explore related topics

힙그노시스의 두 축인 스톰 소거슨(Storm Thorgerson)과 오브리 파웰(Aubrey Powell)은 1983년 서로의 길을 가면서 힙그노시스는 해체된다. 1968년부터 15년 동안 200개가 넘는 앨범커버를 디자인했다. 프로그레시브 록 뮤지션인 피터 가브리엘의 세 번째 앨범은 힙그노시스의 후기 작품 중 최고로 평가받는다. 대부분의 록 스타들이 자신의 얼굴이 실제보다 더 잘 나오기 기대하지만, 피터 가브리엘은 얼굴이 녹아내리는 흉측한 모습을 담자는 디자이너들의 제안을 받아들였다. 이것은 피터 가브리엘 음악에 보편적으로 등장하는 꿈에 관한 이야기이다.

힙그노시스의 두 축인 스톰 소거슨(Storm Thorgerson)과 오브리 파웰(Aubrey Powell)은 1983년 서로의 길을 가면서 힙그노시스는 해체된다. 1968년부터 15년 동안 200개가 넘는 앨범커버를 디자인했다. 프로그레시브 록 뮤지션인 피터 가브리엘의 세 번째 앨범은 힙그노시스의 후기 작품 중 최고로 평가받는다. 대부분의 록 스타들이 자신의 얼굴이 실제보다 더 잘 나오기 기대하지만, 피터 가브리엘은 얼굴이 녹아내리는 흉측한 모습을 담자는 디자이너들의 제안을 받아들였다. 이것은 피터 가브리엘 음악에 보편적으로 등장하는 꿈에 관한 이야기이다.

Pinterest
Search